함께했던 소중한 순간들- 숭의여고 박하은

  저는 산소망 여름수련회를 위해 8월 13일 광은기도원으로 향했습니다. 그동안 여러 봉사활동에 참여했지만 유난히 이날은 설렘과 걱정이 앞섰습니다. 그토록 기다리던 회원님들을 만날 수 있어서 기뻤지만 혹여나 제 실수로 활동하시는데 불편을 드릴까 봐 조심했던 기억이 납니다.   도착 후 짝 배치를 통해 김경희 집사님을 만났습니다. 집사님은 제 손을 꼭 붙잡으시며 반갑게 맞아 주셨습니다. 다정하게 이름을 불러주시니…

사랑은 나누는 것- 정의여고 정현빈

  산소망 선교회 수련회 봉사는 저에게 가장 값지고 의미 있는 일이었습니다. 성도님들의 따스한 웃음으로 봉사 기간이 화창하고 아름다운 날로 기억됩니다. 저와 짝꿍이 되신 최채선 회원님은 하남에서 오셨습니다. 겉으론 차가운 성격을 가진 것처럼 보였지만 누구보다 저를 위해주시는 마음 따뜻한 분이셨습니다. 힘든 것은 없는지 틈틈이 물어보며 조언해주셨고 제가 좋아하는 간식도 따로 기억해서 챙겨 주셨습니다. 회원님을 도와드리는 내내…